커피 트윗

스테이블코인 (Stablecoins) 본문

스테이블코인 & 증권토큰

스테이블코인 (Stablecoins)

커피 트윗 2018.05.04 07:50

포브스의 사이트 (forbes [dot] com) 실린 “The Rise of Stablecoins Continues In Volatile Crypto Market” 옮겼습니다. 원문은 4 4일에 게재되었습니다.    

               

변동성이 심한 암호화폐 분야에서 스테이블코인 (stablecoin)”이라는 단어는 모순적으로 들릴 있습니다. 그럼에도 이들처럼 가격이 안정적인 자산은 실제로 존재하며, 그리고 트레이더들 사이에서 점점 인기를 얻고 있습니다. 스테이블코인이란, 미국 달러와 같은 가격이 안정적인 자산에 고정되어/묶여져 있어, 변동성이 없는 암호화폐입니다 (“Stablecoins are non-volatile cryptocurrencies tied to price-stable assets like the U. S. dollar”). 스테이블코인은 가치의 저장/보관 (store of value)’으로도 이용되며 그리고 거래에 있어 기본적인 매체/수단 (“basic medium of exchange”)으로서도 쓰입니다. ‘트러스트토큰 (TrustToken)’ 공동 창립자이자 최고 기술 책임자 (CTO) 코스먼 (R. Cosman)씨는 이렇게 말합니다: “암호화폐는 자본의 탈중앙화/분산을 제공하며 스테이블코인은 이러한 혜택을 가격의 안정성 (price stability)’ 통하여 일상에서 사람들에게 가져다주는 주요한 역할 일부를 담당합니다”. 지난 달에, 비트렉스 거래소는 트루유에스디 (TrueUSD)’ 거래를 시작했습니다. 트루유에스디는, 미국 달러로 교환할 있는, 법정화폐로 지원되는 독립적인 인증된 스테이블코인입니다 (“TrueUSD is an independent verified fiat-backed stablecoin that is redeemable for U. S. dollars”). 비트렉스에서 3 5일에 처음으로 출시된 이후, 비트코인과 교환 거래되었으며, 트루유에스디는 이더와도 교환 거래되었고, 더구나 트루유에스디의 경쟁 코인이며, 논란이 있는 테더 (Tether)’와도 거래되었습니다. 이렇게 하나의 스테이블코인이 다른 코인과 교환 거래되면서, 트레이더들은 완전히 컬레트럴 (collateralized)화된 트루유에스디로 그들의 자산을 효율적으로 빠르게 교환함으로써 테더와 관련된 위험을 줄일 있게 되었습니다.

스테이블코인이 지닌 활용성이란 무엇인가? (“What Is the Utility behind Stablecoins?”): 스테이블코인은, 시장의 변동성으로부터 트레이더들을 보호할 있기 때문에, 트레이더들에게 유용합니다. 그리고 스테이블코인은 거래/교환에서 실제적인 측면이 있지만, 특히 트루유에스디/이더 거래 교환 페어는 코인 모두 컬레트럴화된 코인으로서 서로 거래되는 쌍이 최초의 경우입니다 (“the TrueUSD/Ether pairing is the first time that two collateralized stablecoins have been paired against each other”). 그럼에도, 만약 거래소가 트레이더들이 괜찮은 스테이블코인으로 바꾸도록 허용하는 것이 거래소의 의도가 아니라면, 개의 스테이블코인을 거래소에 가지고 있다는 유용성은 모호합니다. 다만, 개의 스테이블코인을 비트렉스와 같은 거래소에서 허용한다면, 거래소가 하나의 암호화폐에 지나치게 의존하는 (의존성) 줄여 거래소를 보호하고자 하는 것입니다.  

테더를 조사하는 배경 (“Behind the “Tether” Investigation”): 테더는, 이십 삼억 달러 ($2.3 billion) 어치에 해당하는 발행된 테더가 미국 달러에 의해 완전히 지원되고 있는지 아직 조사중입니다. 그리고 테더와의 절박한 관계에 있는 비트피넥스 거래소에 대한 소식이 계속되고 있는 가운데, 업계는 실제로 암호화폐가 유지가능한 뱅킹/은행과의 관계인지 추측하고 있습니다.  

***        

비트와이즈 인베스트먼트 (BitwiseInvestments)의 호건씨의 4월 25일 트윗입니다: 올해 미국의 4월 세금 보고 기간이 지난 후, 최상위 10개의 코인의 가격이 회복되고 있다고 합니다. 궁금하신 분들께서는 다음 트윗의 내용에도 나와있는, 비트와이즈 트위터 계정 (아이디: "BitwiseInvest")을 팔로우하셔도 좋을 듯 합니다.              

            

호건씨의 4월 25일의 다른 트윗입니다: 이오스 (EOS)에 대한 '멀티코인캡 (multicoincap)'의 보고서를 읽고 간단히 자신의 소감을 트윗으로 올렸는데, "만약 비트코인이 디지털 금이라면, 이오스는 디지털 부동산으로 볼 수도 있을 것이다 (If Bitcoin is digital gold, then EOS can be seen as digital real estate)"라는 인용을 트윗으로 올렸습니다.           

***           

지미 송의 4월 30일 트윗입니다: 트위터 간략 설문 조사를 했는데요, 암호화폐를 가지고 있는 사람들에게 몇 가지 종류의 코인을 가지고 있느냐고 질문했습니다. 모두 4,456 명의 사람들에 트위터에서 참여하여 대답했고, 간략 조사는 이미 완료되었습니다 (*** 정식 여론 조사가 아니며, 간략 설문 조사입니다). 대답한 내용에 따르면, 2개에서 10개의 다른 코인을 가지고 있다고 답한 사람이 58 퍼센트로 가장 많았습니다. 그리고 2위를 차지한 답변은 11개 이상이라고 답한 사람들로서 26 퍼센트를 차지했습니다. 그리고 코인 한 종류만 가지고 있다, 고 답한 사람들이 3위를 차지했고 (13 퍼센트), 그리고 "없다"라고 답한 사람도 3 퍼센트를 차지했습니다.   

(*** 이 트위터 간략 조사와 상관없이, 예를 들어 그레이스케일 회사의 '디지털 라지 캡 펀드 (Digital Large Cap Fund)'라든지 코인베이스의 '코인베이스 인덱스 펀드 (Coinbase Index Fund)' 등의 펀드에 투자하면, 실제 암호화폐를 전혀 가지고 있지 않으면서도, 암호화폐에 투자한 셈입니다).    

            

이드피넥스 (Ethfinex)의 4월 26일 트윗입니다: 아라곤 (ANT), 스토즈 (STORJ), 디더 (DTH), 그리고 미스릴 (Mithril) 등 네 개의 토큰이 이드피넥스에서 거래된다고 알리고 있습니다.               

               

그리고 같은 4월 26일 디더 (DTH)의 트위터 계정에서도, 디더 토큰이 비트피넥스 (Bitfinex)와 이드피넥스 (Ethfinex)에서 목록에 올라 이제 거래된다고 알리고 있습니다.             

                

***       

크라켄 거래소의 5월 3일 데일리 마켓 리포트입니다: 코인들이 전반적으로 가격이 올랐는데, 이오스는 2.19 퍼센트로 약간 하락했습니다. 이더리움이 11.8 퍼센트 상승, 어거 (REP)도 15.2 퍼센트 상승, 그리고 라이트코인도 6.65 퍼센트 상승했습니다. 비트코인도 약간 상승하여 (5.30 퍼센트 상승), 9,581 달러 ($9,581)의 가격을 기록했습니다.                

         

5월 3일의 가격 지수에 따라 코인텔레그래프에서 알리는 주요 코인의 시세입니다: 모든 가격은 미국 달러 (USD)로 표시됩니다. 비트코인은 9,218 달러 ($9,218), 이더리움은 719 달러 ($719), 라이트코인은 146 달러 ($146), 리플 (XRP)은 83 센트 ($0.83), 그리고 모네로 (XMR)는 239 달러 ($239)입니다.               

              

4월 5일 한국 시간 아침 7시 (GMT+9), 여러 거래소들의 비트코인 시세입니다: 모두 미국 달러 (USD)로 표시됩니다. GDAX 거래소의 비트코인 가격은 9,636.94 달러 ($9,636.94), 비트스탬프 거래소는 9,646.10 달러 ($9,646.10), 제미니 거래소는 9,644.49 달러 ($9,644.49), 크라켄 거래소의 비트코인 가격은 9,640.00 달러 ($9,640.00)입니다.           

              

0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