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피 트윗

바이낸스 소식 본문

IT & 비지니스

바이낸스 소식

커피 트윗 2018.07.31 08:10

브레이브 코인의 사이트 (bravenewcoin [dot] com)에서 “The Euro is coming to Binance – other fiat currencies to follow” 옮겼습니다. 원문은 6 13일에 게재되었습니다.      

                 

동안의 소문에 이어, 바이낸스 거래소의 최고 경영자인 쟈오 (C. Zhao)씨는 거래소에서 법정 화폐와 페어 (“fiat pairings”) 이루어 제공할 것이라고 했습니다 시작은 유로 (Euro) 부터입니다.

세계에서 가장 암호화폐 거래소인 바이낸스 (Binance)에서 최초의 법정 화폐 페어/쌍이 사용가능해질 것이라고, 최고 경영자인 쟈오씨가 블룸버그에 말했습니다: “고객들이 디지털 토큰을 법정 화폐로 바꿀 있도록 (to convert digital tokens into fiat currencies) 허용할 것입니다”. 이러한 움직임은 동안에 걸친 계획의 결과로써, 바이낸스 거래소는 엄중한 규제를 피하기 위하여 번이나 관할권을 이동했습니다. 일본과 홍콩에서의 짧은 일정을 접고, 중국 기반의 거래소는 몰타 (Malta) 옮겼습니다: 그리고 몰타에서 마침내 지난 주에 은행 계좌를 (“open a bank account”) 있었습니다. “블록체인 에서의 완화된 규제에 힘입어, 거래소는 지역적인 자회사 플랫폼 (subsidiary platform)’ 있으며, 대표가 코인텔레그래프 (CoinTelegraph) 측에 말한 것처럼 암호화폐-법정화폐 거래 /페어 (crypto-fiat trading pairs)’ 사용도 유로-비트코인 (Euro-Bitcoin)’ 형태로 시작될 것이라고 합니다.  

국제적으로 확장하다 (“International expansion”): 지난 6개월동안 암호화폐의 시가 총액은 계속 감소했습니다만, 바이낸스 거래소는 바쁘게 확장했으며, 1월에 이백만 (two million)명 사용자에서 6월에 구백만 (nine million)명 사용자 기반으로 성장했습니다. 따라서 쟈오씨에 의하면, 법정 화폐와의 페어는 당연한 다음 단계이며, 유로화 거래는 시작일 뿐이라고 합니다: 그는 상세한 사항은 말하지는 않았지만, 다른 장소에서도 법정화폐-암호화폐 페어를 추가하는 계획을 이전의 인터뷰에서 말한 적이 있습니다. 회사는, 세계적으로 암호화폐에 친화적인 관할권과 강력한 관계를 맺고 있으며, 대만 (Taiwan) 관련 당국과도 논의하고 있다는 소문 있긴 합니다. 가까운 것으로는 저지 (Jersey)’ 있는데, 곳에서 바이낸스 거래소는 대략 100명의 스태프로 이루어진 암호화폐 거래소 사무실 (crypto exchange office)’ 계획이라는 소문이 있습니다. 바이낸스 측은 장소를 선택한 이유로, “매우 발달된 디지털 인프라와 활기찬 규제 , 그리고 세계적인 수준의 금융 서비스 지역이라고 말합니다. ‘저지 금융 서비스 커미션 (Jersey Financial Services Commission)’ 2016년에 암호화폐 샌드복스 (cryptocurrency sandbox)” 제정을 도입했고, “통제되고 투명한 방법으로가상화폐와 실험하려는 사업을 가능하게 하려는 목적이라고 합니다. 마찬가지로 중요한 하나는, 지역 경제가 파운드 (GBP)화에 기반을 두고 있으며, ‘스털링 /페어 (Sterling pairings)’ 가능해질수도 있는 상황입니다. 그러나, 미국 시민들은 기다려야 같습니다. 바이낸스의 최고 경영자는 트위터에서 올해 초에 말하기를 미국 달러 페어 (USD pairings)’ 위한 임박한 계획은 없다고 했습니다.  

코인베이스와의 경쟁? (“Competition for coinbase?”): 비록 바이낸스 거래소가 세계의 암호화폐 거래량에서는 주요 위치를 차지하고 있을지 몰라도, 법정 화폐 측면에 있어서는 코인베이스 회사에 미치지 못합니다: 코인베이스는 암호화폐와 기존의 화폐/통화 거래에 있어서는 선호되는 곳입니다. 바이낸스보다 장기적인 투자에 관심을 보이는 코인베이스 회사는, 법정 화폐를 위해서 사람들이 찾는 곳이고 특히 암호화폐 분야에 새로 진입한 사람들이 그렇습니다. 사용자들이 간단하게 이용할 있는 인터페이스 (interface) 덕분에, 새로 진입한 사람들은 주요 코인 가운데 하나를 구매하고 그리고 코인을 다른 거래소로 이것을 보내어 알트코인을 구매합니다. 다양한 암호화폐에 법정 화폐까지 가능하게 함으로써, 바이낸스 측은 처리 과정도 간단하게 만들었을 뿐만 아니라, 코인베이스 류에 대항한 건전한 경쟁을 제공합니다: 코인베이스 측은 최근, “토큰화된 증권 (tokenized securities)” 다루기 위하여 제공하는 바를 더욱 확장하고 있습니다.  

유동성/환금성의 부양책 (“A liquidity boost”): ‘알트코인 페어 (altcoin pairings)’ 점점 늘어날수록 시장에 환금성이 더해지며, 시장의 선도 종목 (bellwether)’으로서의 비트코인의 중요성이 전반적으로 약화될 가능성이 있습니다. 알트코인을 선호하는 팬들은, 오랫동안 선호하는 알트코인과 비트코인이 /페어가 것을 비판해왔습니다: 왜냐면, 비트코인의 가격의 변동성에 따라 함께 시달려야 했기 때문입니다. 몇몇 알트코인들에 접근할 있는 안정적인 법정 화폐는, 이제 구매자들로 하여금 선호되는 코인 (비트코인, 이더리움, 라이트코인 ) 반드시 사야할 필요가 없어질 것이며, 따라서 알트코인이 지닌 본래의 가치가 인정받게 것입니다. 지금까지, 엄격한 규제때문에 이러한 것은 가능하지 않았지만, 이제 비트렉스 (Bittrex) 같은 거래소도 최근 화폐/통화에 대한 지원을 도입하는 상황이 변화하는 합니다. 일반적으로도 알려진 회사인 피델리티 (Fidelity), 골드만 삭스 (Goldman Sachs), 그리고 나스닥 (Nasdaq) 등도 암호화폐 분야로 뛰어들 것을 고려하는 분위기에서, 바이낸스와 같은 거래소는 분야에서 앞서나가기 위해서 전진해야 것입니다.   

***         

7월 31일 한국 시간 (GMT+9) 아침 7시, 코인스탯에 따른 이오스 (EOS)의 가격은 7.74 달러 ($7.74)였습니다.                 

                 

7월 31일 한국 시간 (GMT+9) 아침 7시, 코인스탯에 따른 테더/유에스디티 (Tether - USDT)의 가격은 1 달러 ($1.00)입니다. 같은 시각, 코인스탯에 따른 최상위 10개의 코인/토큰은 다음과 같습니다: 1위 비트코인 (BTC), 2위 이더리움 (ETH), 3위 리플 (XRP), 4위 비트코인캐시 (BCH), 5위 이오스 (EOS), 6위 스텔라 (XLM), 7위 라이트코인 (LTC), 8위 카르다노 (ADA), 9위 아이오타 (MIOTA), 그리고 10위는 테더 (USDT)였습니다.            

                  

***       

최근 트위터에서 '코인트렌즈 (CoinTrendz [dot] com)'라는 계정을 발견해서, 다음과 같이 올려봅니다. 코인에 대한 여러 통계 자료를 실시간으로 올리고 있습니다.                

                 

바로 위의 코인트렌즈의 7월 31일 아침 7시 (GMT+9) 트윗입니다: 트위터에서 가장 많이 언급된 ("Top 10 Mentions on Twitter") (긍정적인 의미이든 부정적인 의미이든 상관없이 "언급이 많이된") 코인을 이렇게 한 시간 간격으로 올렸습니다. 순위대로 다음과 같습니다: 비트코인 (BTC), 트론 (TRX), 이더리움 (ETH), 리플 (XRP), 라이트코인 (LTC), 버지 (XVG), 네오 (NEO), 스텔라 (XLM), 이오스 (EOS), 이클 (ETC).            

 

(*** 저도 이 블로그에 암호화폐/디지털 화폐에 관한 소식이나 트윗을 올려서 보관도 하고 다시 살펴보려 게시글을 올리곤 하는데, 요즘 날씨가 너무 더워서 게시글을 자주 못올립니다. 독자님들도 더운 여름 시원하게 나시기 바랍니다).               

0 Comments